초등생 여아 옥상으로 끌고가던 20대 남성 추락사

인천 논현경찰서는 지난 15일 오후 5시3분쯤 남동구 논현동에 있는 15층짜리 아파트 옥상 인근에서 A씨(21)가 1층 화단으로 추락했다고 16일 밝혔다. A씨는 머리 등을 크게 다쳐 119구급대가 병원으로 옮겼으나 숨졌다.

경찰에 따르면 추락 당시 A씨는 이 아파트에 사는 초등생 여아를 흉기로 위협해 옥상으로 끌고 가는 중이었다. 여아가 “살려달라”고 외치는 소리를 듣고 주민이 문을 열고 나와 상황 확인 후 경찰에 신고하자, A씨는 옥상으로 이어지는 계단 쪽 창문으로 뛰어내렸다.

사고 당시 B양이 "살려달라"고 외치는 소리를 들은 이웃 주민이 문을 열고 나와 경찰에 신고하자 A씨는 옥상으로 이어지는 계단 쪽 창문으로 뛰어내린 것으로 조사됐다.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417/0000605860?sid=102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