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견·유기묘 동물보호센터 ‘하이바이보호소’, 동물보호 위한 강아지 및 고양이 무료 분양 실시

반려동물 가구 증가 속에 버려지는 경우도 늘어나면서 사회문제가 되고 있다. 올해는 세계적인 팬더믹 사태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이 가중되면서 지난해보다 반려동물 유기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관련해 유기견·유기묘보호센터 ‘하이바이보호소’가 강아지, 고양이를 재입양을 진행하며 동물보호에 앞장서 눈길을 끌고 있다.
하이바이보호소는 서울, 수원, 인천에 위치한 강아지보호소 및 고양이보호소로 유기동물 입양을 희망하는 사람들에게 무료분양을 진행하고 있다. 이를 통해 상처 입은 동물들에게 새로운 가족을 만들어 동물보호에 기여하는 보호센터다.
특히 강아지보내기, 고양이보내기 등 가정에서 더 이상 고양이 및 강아지가 키우기 어려운 상황이 되었을 때를 대비하여 파양 신청을 받아 보호소에서 입소 신청을 받아 강아지임보 및 고양이임보를 진행하며 강아지무료분양이나 고양이무료분양을 원하는 반려인들에 한해 입양을 돕고 있다.
하이바이보호소는 반려동물에 대한 인식 개선을 통해 보살핌이 필요한 유기동물을 보호해 버려진 동물에 새 생명을 불어넣고 무료분양을 통해 반려동물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새 희망을 주는 역할을 하고 있다.
안락사 없는 서울, 인천, 수원 하이바이보호소는 보호 명목으로 수십, 수백만원을 요구하는 일이 없으며 무료로 입소가 가능하다. 반려동물 문화 성숙을 위하여 동물 보호에 앞장서며 98% 보호소 입양률을 보이고 있다.
업체 관계자는 “올해는 코로나로 동물 유기수가 심각하게 늘어난 수준이다”며 “이러한 상황에 당사는 무료 분양을 진행함은 물론 키우기 어려운 상황이 되었을 경우 파양 신청을 받아 보호소로 인도하고 있다”고 전했다.
유기동물보호소 ‘하이바이보호소’의 자세한 입소 및 입양에 대한 문의는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크기변환]pet kids.jpg

반려동물 가구 증가 속에 버려지는 경우도 늘어나면서 사회문제가 되고 있다. 올해는 세계적인 팬더믹 사태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이 가중되면서 지난해보다 반려동물 유기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관련해 유기견·유기묘보호센터 ‘하이바이보호소’가 강아지, 고양이를 재입양을 진행하며 동물보호에 앞장서 눈길을 끌고 있다.

하이바이보호소는 서울, 수원, 인천에 위치한 강아지보호소 및 고양이보호소로 유기동물 입양을 희망하는 사람들에게 무료분양을 진행하고 있다. 이를 통해 상처 입은 동물들에게 새로운 가족을 만들어 동물보호에 기여하는 보호센터다.

특히 강아지보내기, 고양이보내기 등 가정에서 더 이상 고양이 및 강아지가 키우기 어려운 상황이 되었을 때를 대비하여 파양 신청을 받아 보호소에서 입소 신청을 받아 강아지임보 및 고양이임보를 진행하며 강아지무료분양이나 고양이무료분양을 원하는 반려인들에 한해 입양을 돕고 있다.

하이바이보호소는 반려동물에 대한 인식 개선을 통해 보살핌이 필요한 유기동물을 보호해 버려진 동물에 새 생명을 불어넣고 무료분양을 통해 반려동물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새 희망을 주는 역할을 하고 있다.

안락사 없는 서울, 인천, 수원 하이바이보호소는 보호 명목으로 수십, 수백만원을 요구하는 일이 없으며 무료로 입소가 가능하다. 반려동물 문화 성숙을 위하여 동물 보호에 앞장서며 98% 보호소 입양률을 보이고 있다.

업체 관계자는 “올해는 코로나로 동물 유기수가 심각하게 늘어난 수준이다”며 “이러한 상황에 당사는 무료 분양을 진행함은 물론 키우기 어려운 상황이 되었을 경우 파양 신청을 받아 보호소로 인도하고 있다”고 전했다.

유기동물보호소 ‘하이바이보호소’의 자세한 입소 및 입양에 대한 문의는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